Paldo Kokomen/팔도 꼬꼬면

20200522_13431920200522_140209

오랜만에 드셔주신 꼬꼬면…. 사실 이 라면은 좋은데 청양고추맛을 조금만 더 개선(쓴맛이 살짝 느껴짐)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다시 했다…

Once sensational in past, but happen to retry after long period. Thought it will be even better if they can crack the detailed taste of spicy green pepper

2020.6

Egg Drop Sandwich

20200614_095222

요즘 한국의 Fad같은 Egg Drop Sandwich – 꼬맹이군이 드라마에서 봤다고 해먹어보자고 해서 평생 사본적 없는 연유도 사오고 유투브공부 해서 만들었다.(제일 도움되었던 Youtube비디오는 여기) 사실 여느 한국식 아침 샌드위치와는 비슷한데…연유를 쓰는게 특이점임 (스리라챠+연유, 마요네즈+연유)이걸 발라주고 나머지는 뭐 얼추 standard (식빵을 버터에 굽고, 계란을 스크램블로 넣고…등등)

Home made Korean breakfast toast – Egg Drop Sandwich..

Pretty standard components (butter toasted bread, scrambled egg, bacon, cheese) but maybe using condensed milk might be the unique thing for this. (Sriracha+condensed milk, mayo+condensed milk). Another recipe helped by Youtube. (Here) 🙂

2020.6

Brown Sugar Latte/黑糖라떼

20200526_192209-collage

얼마전에 장보다가 신기해서 사고 정확한 물량에 하라는데로 했는데 표지사진과는 아주 다르게 저렇게 나왔다.. 맛도 밍밍… 어이가 없어 자세히 봤더니 “본 이미지는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이정도면 “본 이미지와 실제는 아주 다릅니다”가 되어야 하지 않을까…

Picked up from H-Mart with curiosity +fascination with how the tea looked on box’s cover picture.

Followed the exact amount of water and other things required and got something more like a yellow sugar juice.. 😦 wondering where the hack is latte then I found a warning/disclaimer words saying “This cover image can be different than what you make”

Well I think they should change that wordings to “The cover image IS EXTREMELY different than what you make”

2020.6

Rocketman

20200530_230407_hdr-collage

예전에 Bohemian Rhapsody보러 갔을때 예고편을 봐서 내용을 대충 알고 있던 관계, Elton John도 훌륭한 musician이지만 스타일이 너무 정해져있지 않나란 생각, 그리고 Bohemian Rhapsody는 PG-13인데 반해 이 영화는 R등급.. (대충 내용이 어떨지 상상이 되어..) 등등의 정보로 내용을 충분히 예상할 수 있어서 skip했던 Rocketman – Amazon Prime video에 풀려서 감상했다..

내용이 좀 어두운거(관종+약) 빼놓으면 좋은 음악+화려한 영상 많이 나오는 뮤지컬 하나 본 느낌… Iowa에서 보낸 1년 대학생활때 엄청나게 들었던 Elton John 노래를 다시 듣는 느낌.. (Elton John이 학교 Arena에서 공연해서 온동네 라디오들이 거의 공연일 앞뒤로 한달씩 Elton John노래만 틀어댔음..ㅎ)

아쉬운건 내 Elton John 최애곡인 Don’t Let the Sun Go Down on Me를 George Michael과 부르는 장면 하나 재현했음 했는데…. 그 공연 듀엣은 안나왔어도 노래는 나왔으니 뭐 만족..

Nice catchup of one of the missed movie via Amazon Prime Video. Felt like a musical performance (although the story was a bit gloomy) Reminded me the old days in Iowa where all the radio stations played Elton John’s music for a month upon his visit to Ames where I was residing 🙂

(At then, there was no bigger area/event place in Des Moines than the arena in Ames, so every event happening in central Iowa was happening at Ames..)

2020.5

 

Paldo Mr Kimchi/팔도 김치라면

20200510_22465220200510_225459

신기해보여서 사서 먹어본 라면… 음..말그래도 김치 라면인데… 뭐 그리 강하지도 않아서 밍밍한감도 있지만 한편 깔끔도 하다… (한편 제대로 김치라면 맛을 먹으려면 김치를 넣어야…)

수출모델인지 4개국어가 써져있다…ㅎㅎㅎ

Good soft-tasted ramen.. although it says Kimchi Ramen doesn’t have a strong taste of Kimchi at all. (or is this too mild?)

2020.5

 

2nd Anniversary of Self Haircut

20200516_222448

미장원에 일일이 예약하고 시간맞춰 찾아가서 은근히 신경쓰이고 지출도 한번 줄여볼까 하는 이유로 대충 2년전 부터 시작한 셀프컷.. (사실은 애들 머리 깍아주려고 샀다가 애들이 아빠의 시도자체를 거부해서… -_-;; 기계가 노는게 아까운것도 좀 있었음) 물론 마이드적으로 똥배짱이 좀 필요하다..

  • 여긴 별의별 희한한 머리하고 다니는 사람 많은 미국이다…ㅋㅋㅋ
  • 무슨 사고를 쳐도 몇일 지나면 자연스러워진다… ㅋㅋㅋ
  • 뒷머리는 어차피 내가 보지 않는다..ㅋㅋㅋ
  • 아저씨의 원빈처럼..스스로 머리를 짜르는걸로 나도 잠시 원빈이 될수 있다.. ㅋㅋㅋ

유투브에서 가르쳐주는 재야의 고수들+헤어디자이너들 비디오 보고 공부도 하고.. 무엇보다 이게 요즘 코로나 시대의 대세(?)란 근거 없는 자신감만 늘어간다..ㅋㅋㅋ

그래도 나름 하다보니 요령도 생기고 결국은 자기 두상과 머리결에 감을잡고 맞추어가게 되어가다보니 뭐 그럭저럭… + 숱가위를 개발한 사람은 천재임이 분명하다…

그래도 여전히 미용사의 스킬은 대단하단 생각이다..  우리집 꼬맹이군 머리를 두번 정도 손봐줬는데 – 결국은 두상과 머리결이 다르다 보니 쩔쩔매면서 하게 되더라능… 결국 ‘중이 제머리 못깍는다’는 말은 다 뻥이다.. 적어도 내가 경험해본결과  제머리 깍는게 남머리 깍아주는거보다 훨 쉽더라..ㅋㅋㅋ

Started this journey about 2 years ago, with the mindset “all I need to do is two haircut with this then I am already breakeven” 🙂

Although still touches my nerve every time I do, this time made me happier as this skill(?) became an essential skill for ‘stay at home’ era 🙂

20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