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yard Fire Pit

Although not camping, although no fancy fire pit at home, enjoying wood burning at backyard (using mini logs from tree trimming)

비록 캠핑도 못다니고 집에 근사한 firepit도 없지만 집 뒷마당에서 야외용 그릴로 고기구워 먹은뒤 나무자르고 남은 나무들 태우기 놀이중…

2020.6

Lattawood Park at Dusk

20200319_19374620200319_194027_HDR

20 min/1 mile running from home during only-sleep-is-the-break continuous work from home.

이제는 잠자는 시간외에는 상시 근무가 점점 낯설어 지지 않지만 그래도 해지기전에 잠간 동네 공원까지 20분 뛰고 오는건 좋은 refresh다..

2020.3

Ha’ena State Park: Ke’e Beach, Kalalau Trail, and Hanakapiai Beach

20200220_11002920200220_094401-collage

이번 여행의 백미 – Kalalau Trail. 말도 안될 정도의 엄격한 출입제한 정책으로 하루에 900명인가만 입장허가를 한다는데 (입장권을 판다…) 보통 한달-두달 전에 마감된다고 해서 사실 오기 전부터 몇번 시도하다가 포기하고 있었는데 전날 아침에 기적인지 실수인지 몇장이 풀려서 잽사게 표를 사서 갔다왔다..

물론 돈주고 사서 개고생..ㅎㅎ 그래도 길도 없는 바다옆 산/절벽/밀림을 왕복 3-4시간 행군하여 바닷가의 절경 감상… (아예 캠팽 Permit을 사면 더 깊숙히 들어갈수 있고 진짜 절경인 Napali에 간다고는 하는데… ㅎㅎㅎ)

Maybe the highlight of the Kauai trip was going to Kalalau Trail – which is extremely closed to public – requires reservation to get in the ‘partial’ park. This reservation is usually filled up like 2 months ago so technically we gave it up going here, but magically we happen to find few spots opened at the morning before the day we plan to go north shore. So all plan has changed 🙂

Hiking starts from the beach and go thru jungles and cliffs by the sea and last part requires crossing the fast running river (no bridge :)) to beach with furious waves..

2020.2

 

 

 

Salt Pond Beach

20200219_15415220200219_143520-collage20200219_165506

Poipu Beach쪽에 비가 좀 내려서 어떻게 할까 하다가 비를 피해 서쪽으로 이동해서 간 Eleele/Hanapepe라는 곳의 Salt Pond Beach.. 애들은 fish를 봤다하니 임무완료… Beach의 주인은 역시 닭들..

Landed at here while journeying to beach where it didn’t rain.. was not a perfect weather for snorkeling but quiet beach and kids said they saw plentiful of fishes so mission accomplished. 🙂

and there were tons of roosters owning the beach..

2020.2

 

 

Wailua River State Park: Wailua Falls, Opaekaa Falls, Coco Nut & Rooster

20200219_11002420200219_11340620200219_114016_HDR20200219_110548

Jurassic World에 애들이 뛰어내리는 장면에서 나오는 폭포 감상 [Jurassic World Falls] ..후와..근데 주차장은 닭들이 점령해있고(이섬의 주인은 닭인듯..ㅎㅎ), 다른 한켠에서는 코코넛을 까서 팔아서 그자리에서 칼로 잘라주는걸 시음.. (사실 회사에서 마실수 있는 Zico랑 사실 맛차이 못느낌..ㅎㅎ)

애들이 부르던 코코넛송이 하루종일 머리속에서 떠다녔다… (It’s not a Coconut Its a Coco Fruit from the Coco Tree of the Coco Palm Family ~~~)

도시이름은 남자들이 많아서인지 Kapa’a ㅋㅋㅋㅋㅋ (남자는 갑빠 여자는 내숭…ㅎ)

Falls tour of the east shore of the island… (the fall kids jump off at Jurassic World Falls ) and enjoyed fresh Coconut, actually Coco fruit from the coco tree of the coco palm family (Coconut song [The Coconut Song] my little one sings with nuts :))

2020.2

Waimea Canyon: Waimea Canyon Trail

20200218_114954_HDR20200218_114954_hdr-collage

밖에서도 멋진 Canyon, Canyon 병풍을 안쪽에서 구경하려고 나선 Trail –  비가 내려서 촉촉해진 진토 Trail을 걷느라 이몸이 죽고죽어 백골이 진토가 된다지만 개고생..ㅎㅎ

그래도 영화에서 보는 CG같은 풍경들(Jumanji, Avatar, 등등)을 직접 보며 힘차게 걸었다..ㅎㅎ

Kauai 돌아다니면서 사방에서 보는 길닭들은 Canyon에서도 진치고 있으시면서 ‘이게 힘드냐’하고 쳐다봐 주심..

Fun trail hiking – where hiking was a series of physical challenge (ultra muddy paths, crossing streams, juggling around fallen trees) in a movie scene locations. Kauai’s street chickens or roosters are in the canyon as well.. 🙂

20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