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ney Butter Bread from Chef Paik

20200828_144829

대박 Recipe…Youtube에서 하라는 대로 했는데 (꿀도 약간 있어서 꿀과 설탕 물엿을 석긴 했음) 정말 사진찍고 먹는데 온가족이 달려들어 1분만에 순간 사라짐..  (아 비디오에 나오는 Air Fryer는 섭씨라 화씨로 바꿔야함!!)

Fantastic dessert! followed everything on Chef Paik’s Youtube video.. (make sure you convert the Celsius to Fahrenheit on air fryer..as the video is based on Celsius)

2020.8

黑糖珍奶 – 흑당진내/Brown Sugar Bubble Tea Ice Bar

20200717_13333620200717_133425

이름/뜻이 중한으로 직역하면 좀… ㅡ.ㅡ 어찌되었건 버블티 아이스크림. 뭐 not bad..

한편 흑당의 한계인지는 몰라도 (지난번 흑당라떼 이후로 흑당에 대한 기대가 푹 떨어졌음..ㅎㅎ) 꼭 다시 먹어야겠다는 생각은 들지는 않는다…

Taiwanese Brown Sugar Bubble Tea Ice Bar.  – Not bad..but cannot beat the great taste of bubble tea itself 🙂

2020.8

 

Milkie Milkie Bingsu Cafe at Edmonds – The Last Dessert Before Corona Shutdown

20200314_132947

Happen to visit here at last Saturday after grocery shopping (well it is more of restocking) and this dessert end up being the last dessert we had at café (with ‘very distancing’ in the store) for foreseeable future period. -Just a day before governor’s order of restaurant shutdown.

Nice Bingsu with fine & crispy ice but their ice was not milk based, so I wondered why they are calling themselves as Milkie Milke

As US never opens up any infection source details of confirmed cases on Corona -only the numbers of confirmed cases and deaths by county with news of random people getting confirmations, I found myself feeling more nervous on being outside. Especially noticing the continued growth of confirmed case numbers (now Washington state just passed 1k) Now, I think the dessert I had at last weekend seems crazier & stupid idea than few days ago..

Also, after almost-two-weeks of ‘stuck at home’, staying at home feels more comfortable as fear of being outside becomes bigger than the challenges of ‘stuck at home’

Maybe this pandemic might end up creating lots of new 2020 Otakus who will refuse to get outside and stay at home with repetition of work & sleep after all things are settled.. (and I might be already one of those.. 🙂 )

결국 당분간의 마지막이 된 ‘가게에 앉아 먹는’ 디저트 (이제는 주정부에서 모든 음식점을 takeout 만 하게금 폐쇄해서 더이상 이렇게 앉아 먹는 ‘호사’는 당분간 불가능..)

우유 빙수도 아니면서 왜 밀키밀키지?

한편, 미국에서는 확진자에 대한 감염 관련 정보를 전혀 공개하지 않고 county별 확진자 사망자 수만 발표하는 관계로 점점 증가하는 수자를 보며 (오늘부로 Washington 주 1000명 돌파…) 진짜로 이젠 어디서 어떻게 걸릴수도 있다는 생각에 밖에 나가기가 무서워진다. 한편, 지금 보면 이렇게 주말에 먹은것도 진짜 간이 부은/미친 행동이 아닐까란 생각까지 든다…

이제는 슬슬 나가는것에 대한 공포가 집안에만 있는 따분함 보다 더 커지니 집에 있는게 마음이 더 편해진다..ㅡ.ㅡ;  이번 대공황은 결국 같은 방에서 자다 일하다만 하고 사회생활을 거부하는 2020형 오타쿠를 많이 양산하겠다는 생각도 들고 나도 그중 하나가 되어가는 느낌이다…

ㅎㅎㅎ

20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