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N-Out at Dallas

In-N-Out burger at the deep in the heart of Texas…near Love Field.

There are two types of states in US for burger mania who lives in Washington state. The states with In-N-Out and the states without In-N-Out, and The Great State of Texas is one of the formers.

참새가 방앗간을 지나갈수 없듯… Washington에 사는 Burger mania에겐 미국에 돌아다닐때 In-N-Out이 있는 주와 없는 주가 있다… 🙂

하필 이 가게는 딱 Love Field공항 바로 앞에 있다..ㅎㅎㅎ (물론 공항 안에는 Whataburger도 있다..)

2022.5

Presidents Day 2022

날씨도 화창한날 기분도 좋고 무엇보다도 휴일이기도 하고해서 좀 쌀쌀하지만 나섰다… 나름 새로운 route를 개척해본다고 520을 타고 가다가 Northup Way에서 나와 Bel-Red쪽으로 돌아오는 길… 버거도 맛나게 먹고 새로 생긴 동네의 남 회사캠퍼스도 지나가면서 보고..

However…. 기본/민짜 자전거의 한계인가… 거의 다 돌아올때즘 마지막 block 언덕을 낑낑대며 올라오는데 체인이 이탈해서 심상치 않네하고 다시 장착하고 갔는데 좀 가다 텅텅하더니 “빠삭”과 함께 체인이 날라가주셨다…물론 민짜를 작년 여름부터 심심찮게 굴리긴 했다만 아직 이정도로…ToT

결국 내 최애하는 동네 버거가게는 전화주문만 하다가 처음으로 식당안에서 식사하는 손님을 맞았고, Meta는 건물 밖에서 와하고 부러워하는 자전거를 탄 행인의 시선을 받았으며, 아마존과 ebay가 주문 한건씩 따내셨고 YouTube는 자전거 체인 교체 관련 조회 수를 늘렸다.. 나는 무엇을 얻었는가? 체인 함 어케 해보려다 손만 더렵힌듯…:)

Fine Presidents day biking end up with broken chains – lucky it happened almost close to home but painful 🙂 Anyhow, my favorite local burger shop finally had a visitor who actually made first in-dining visit after few phone orders before, Meta had envying eyes on its new building in Bellevue, eBay and Amazon had new orders, and YouTube had increase in traffic of searching for bike chain replacement.

and I end up having a dirty hand from broken chain inspection process 🙂

2022.2

Las Vegas Strip and GR Burger

슬픈건지 당연한건지… 8박9일간 나름 distancing하면서 여행한답시고 자차로 산넘어 다니고 마스크 쓰고 삽질하며 다닌 결과 우리집 식구가 제일 기억에 남는건 영국 욕쟁이 아재의 버거란다.. 🙂

뭐 맛은 좋은건 나도 인정하긴 한다만…

At the end, all the kids remember from this trip is Gordon Ramsay’s Burger… I anticipated and also somewhat hoped the fantasy built during last trip with this burger broke with this visit but end up reinforcing/confirming it. 😀

2021.12

In-N-Out at Eureka, California

뭐 솔직히 여기를 여행지로 정한 이유중 하나는 이거였다고도 부정못한다… 서울에서 이 맛을 그리워할 동지들 쏘리… 나도 이거 먹기 겁나 힘들다…ㅎㅎㅎ (그리고 이건 단지 시작이었을분..여기를 필두로 오레곤에서 두번 더 먹은건 비밀..) Drive Thru가 너무 줄이 길다는 핑계로 망설였던 실내 취식… 가뿐히 맘편하게 먹고 정말 오랜만에 실내에서 버거 먹었다.. Washington에 살면서 다른데 부러운건 별로 없는데 딱 부러운 동네 하나는 In-N-Out이 있는 동네…ㅎㅎㅎ

Well you drove crazy miles for travel – so why miss this opportunity?

2021.4

Korean-Style Fried Chick’n from Shake Shack

양념치킨맛 치킨버거 from 쉑쉑… – 백김치를 slaw로 넣었는데 좀더 넣어도 되지 않았을까 싶은 느낌도 듬.. 뭐 치킨버거 패티를 살짝 튀기고 한국식 양념 치킨 소스를 발라서 완성… 나쁘지는 않은데 쉑쉑에서 기대하는 스모키한 버거의 맛은 이 레서피로 만들수가 없으니 약간 그런 기대와 잘 맞지 않지만 나쁘지 않다.. 버거 하나 뚝딱 먹고 나니 차라리 그냥 양념치킨을 팔아보심 어떨까란 생각도… 🙂

Korean Fried Chicken burger from Shake Shack – burger includes (White) Kimchi slaw – this burger triggered my craving for KFC more..

2021.4

Wibbley’s

회사옆팀 사람이 추천해줘서 그냥 믿고 주문해봤는데 벨뷰에도 이런데가 있다니.. 급의 숨겨진 보석급 버거하우스다..ㅎㅎㅎ 폭풍흡입관계로 사진은 봉투만..ㅎㅎㅎ

Wow another jewel burger shop/joint find – thanks to team’s meal place sharing 🙂 Loved their Teriyaki burger.. 🙂 but only have a pic of their bag – disappeared too fast before I grabbed my phone

Voted Best Burgers in Bellevue WA : Wibbley’s (wibbleys.com)

2021.2

Tipsy Cow Burger Bar

20200620_184922-collage

First attempt to eat out after the day before lockdown.. – and luckily this was right after the phase 2 was initialed and before the BLM movement/Memorial day started; so before the “resurge” – ate at outside bench, tasted great, but felt nervous as hell 😦 as there are lots of people walking around (and obviously not everyone is taking masks) and had to take the my mask off while eating.. so personally decided that I am not mentally ready to pretend to be back to normal ..

At the end, I wondered whether we can go back to old days of eating without any fear..

지난달말 몇 달만에 봉쇄가 일부 완화된 이후 처음으로 가족들과 한 외식… 이때만 해도 재창궐하기 이전이라 (George Floyd/BLM 및 Memorial Day 이전) 오랜만에 맛있는 버거흡입해 주러 나썼는데…

여전히 마스크 안쓰고 다니는 인간들 때문에 버거가 입으로 들어갔는지 어디로 들어갔는지 기억이 잘 나지 않았다.. 언제쯤 마음의 여유를 가지고 일상으로 돌아갈수 있을까 궁금하다…

2020.7

Burger King $12.99 Family Bundle

20200405_130228

Another ‘Deal because of Corona for the Family’ at last weekend. 🙂

Total 6 burgers (3 Whoppers & 3 Cheese Burgers) + 3 Fries = $12.99+Tax – not bad for our family (with 2 furiously eating boys..) and has been a while to enjoy BK’s Whopper.. (You need a Burger King’s App to claim this deal..)

Cleared off one more meal with nice $12.99+Tax

지난 주말 버거왕 ‘코로나’ 패밀리 딜을 사다 먹었다…  (한때 옛날 서울에서는 거의 하루 건너 먹던 시절도 있었건만.. 진짜 오랜만에…)

뭐 버거 6개(와퍼 3 치즈버거 3) 에 감자 3개까지 12.99+Tax 너무 많지 않나 걱정했건만 우리집 ‘불타는 청춘’ 형제가 ‘쳐묵’하시는 바람에 딱 적당했다.. 나쁘지 않은데란 생각으로 즐겁게 한끼 또 해결… 🙂

20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