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ena State Park: Ke’e Beach, Kalalau Trail, and Hanakapiai Beach

20200220_11002920200220_094401-collage

이번 여행의 백미 – Kalalau Trail. 말도 안될 정도의 엄격한 출입제한 정책으로 하루에 900명인가만 입장허가를 한다는데 (입장권을 판다…) 보통 한달-두달 전에 마감된다고 해서 사실 오기 전부터 몇번 시도하다가 포기하고 있었는데 전날 아침에 기적인지 실수인지 몇장이 풀려서 잽사게 표를 사서 갔다왔다..

물론 돈주고 사서 개고생..ㅎㅎ 그래도 길도 없는 바다옆 산/절벽/밀림을 왕복 3-4시간 행군하여 바닷가의 절경 감상… (아예 캠팽 Permit을 사면 더 깊숙히 들어갈수 있고 진짜 절경인 Napali에 간다고는 하는데… ㅎㅎㅎ)

Maybe the highlight of the Kauai trip was going to Kalalau Trail – which is extremely closed to public – requires reservation to get in the ‘partial’ park. This reservation is usually filled up like 2 months ago so technically we gave it up going here, but magically we happen to find few spots opened at the morning before the day we plan to go north shore. So all plan has changed 🙂

Hiking starts from the beach and go thru jungles and cliffs by the sea and last part requires crossing the fast running river (no bridge :)) to beach with furious waves..

2020.2

 

 

 

Waimea Canyon: Waimea Canyon Trail

20200218_114954_HDR20200218_114954_hdr-collage

밖에서도 멋진 Canyon, Canyon 병풍을 안쪽에서 구경하려고 나선 Trail –  비가 내려서 촉촉해진 진토 Trail을 걷느라 이몸이 죽고죽어 백골이 진토가 된다지만 개고생..ㅎㅎ

그래도 영화에서 보는 CG같은 풍경들(Jumanji, Avatar, 등등)을 직접 보며 힘차게 걸었다..ㅎㅎ

Kauai 돌아다니면서 사방에서 보는 길닭들은 Canyon에서도 진치고 있으시면서 ‘이게 힘드냐’하고 쳐다봐 주심..

Fun trail hiking – where hiking was a series of physical challenge (ultra muddy paths, crossing streams, juggling around fallen trees) in a movie scene locations. Kauai’s street chickens or roosters are in the canyon as well.. 🙂

2020.2

Glacier National Park: Grinnell Lake Hike

20190830_130350-collage

Halo country V2 – Hike to Grinnell Lake – crossing 2 lakes & hikes to watch glacier and beautiful lake. The most easy and fun hiking, at the same time, the most irritating hike because of boat schedules and waiting line cutoffs from shxxy folks (yes I am talking about a fat man and his family with Tottenham Hotspur’s hat – wondered what they taught their kids with this classy behavior..)

제일 아름답고 쉬웠지만 한편 보트 일정 및 대놓고 새치기하는 인간들 때문에 개짜증도 났던 하이킹… 수준 이하의 저질 인간들은 어딜가도 꼭 있다.. 애들 보는 앞에서 대놓고 새치기하니 좋던?

2019.8

 

Hurricane Ridge @Olympic National Park

20170708_142835-PANO.jpg

20170708_152157.jpg20170708_151538.jpg20170708_145544-PANO.jpg20170708_144640-PANO.jpg20170708_143622.jpg

Hurricane (박이 아니고..ㅎㅎ) Ridge @Olympic National Park

3rd visit to here but it just gets better… 🙂

처음에는 차만 몰고 한참 왔다가 사진만 찍고 가고 두번째는 약간의 산책도 하니까 못보던 것들도 보았고 이번엔 제대로 걸을수 있는 곳은 다 걸어갔다왔다..

좋네…

근데 여기 가면 항상 Canada로 로밍이 잡힌다…ㅋㅋㅋ

20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