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rror Lake

오랜만에 장거리 hiking 날을 잘못잡았다…. 원하는 산은 mirror가 하나도 안되고 물안개만 가득한 호수…

Chose a wrong day – No mirroring of the mountain but smoky lake with partial mirroring 😀

Avenue of the Giants

This was the toughest decisions to make for this trip – This area is not officially part of Redwoods National and State Park, a bit far south & ‘middle of nowhere’ from our main destination (requires 2 hours of return back driving) so wondered a lot during the planning process but made the mind while driving down to Oregon – and this was one of the best decisions I believe we made.. 🙂

이번 여행에서 제일 큰 고민이..사실 여기였다…

– 제일 멀다.. 게다가 middle of nowhere… 숙소 잡은곳에서 남쪽으로 아무것도 없는 시골길 2시간 T_T 한편

– 왕복시간이 좀 걸리다 보니 여기를 가서 보려면 다른곳을 좀 희생(?)해야하고 한방에 들어오는 첫날 찍고 올라오던가 아니면 쭉 더 내려가는 여정에 들려야지 여기를 이틀에 나눠서 보거나 하루종일 여행 하는 일정에 보려면 시간이 엄청나게 깨진다..

– 한편 Redwood 지역에서 유명한 곳중 하나이지만 엄밀히 말하면 희한하게도 간지떨어지게시리.. Redwood National & State Park 구역 밖이다.. (Humboldt Redwood State Park 구역) 심지어(?) 길에서는 이정표들이 San Francisco를 알려주기 시작한다..

– 여기를 1박2일째에 오레곤 곳곳을 보면서 오려면 오레곤에서 숙박을 취해야 할곳이 마땅히 없다..적당히 중간 지점에 밤을 보낼곳이 애매해짐..

– 근데 사진이나 영상들을 보면 정말 죽인다.. 게다가 길 이름도 Avenue of the Giants (당최 얼마나 크길레…)

그래서 처음엔 여길 빼고 나중에 San Francisco에 올 기회가 있을때 오지뭐 하고 계획하다가 그냥 약간 무리하는셈 치고 오래곤 내려오는 길에 결정..잘한 선택인듯 싶다..ㅎㅎㅎ

2021.4

Mt Rainier National Park: Naches Peak Trail Loop

Smoke로 인해 밖이 노란색이되고 창문도 못여는 오늘과는 사뭇 다른 지난 월요일 Labor Day, 오랜만에 휴일을 보낼겸해서 Mt Rainier로 소풍을 다녀왔다.

(이날 오후부터 심지어 이 동네에서도 Wildfire가 시작되고 여기를 갔다온 도로도 불이 나는 바람에 폐쇄..헐)

Labor day day trip to Mt. Rainier – cannot believe things changed dramatically from this day with all the wildfires and smokes flowing in the area. – All the major roads we drove to get here and back to home was on fire at day after (SR 410, I-5, SR 167)

2020.9

Poo Poo Point via Chirico Trail

20200823_154811-collage-120200823_170742-1

Lazy Sunday hike to Poo Poo Point using Chirico Trail – where all paragliding seems to be landing.. 🙂

Steep rocky hills but fun hike to watch people flying all around the mountain..

오랜만에 이사콰 쪽으로 산행…뭐 내가 날아다닌건 아니지만 날아다니는 사람들보며 대리만족했음 되었다고 생각..

2020.8

 

Ha’ena State Park: Ke’e Beach, Kalalau Trail, and Hanakapiai Beach

20200220_11002920200220_094401-collage

이번 여행의 백미 – Kalalau Trail. 말도 안될 정도의 엄격한 출입제한 정책으로 하루에 900명인가만 입장허가를 한다는데 (입장권을 판다…) 보통 한달-두달 전에 마감된다고 해서 사실 오기 전부터 몇번 시도하다가 포기하고 있었는데 전날 아침에 기적인지 실수인지 몇장이 풀려서 잽사게 표를 사서 갔다왔다..

물론 돈주고 사서 개고생..ㅎㅎ 그래도 길도 없는 바다옆 산/절벽/밀림을 왕복 3-4시간 행군하여 바닷가의 절경 감상… (아예 캠팽 Permit을 사면 더 깊숙히 들어갈수 있고 진짜 절경인 Napali에 간다고는 하는데… ㅎㅎㅎ)

Maybe the highlight of the Kauai trip was going to Kalalau Trail – which is extremely closed to public – requires reservation to get in the ‘partial’ park. This reservation is usually filled up like 2 months ago so technically we gave it up going here, but magically we happen to find few spots opened at the morning before the day we plan to go north shore. So all plan has changed 🙂

Hiking starts from the beach and go thru jungles and cliffs by the sea and last part requires crossing the fast running river (no bridge :)) to beach with furious waves..

2020.2

 

 

 

Waimea Canyon: Waimea Canyon Trail

20200218_114954_HDR20200218_114954_hdr-collage

밖에서도 멋진 Canyon, Canyon 병풍을 안쪽에서 구경하려고 나선 Trail –  비가 내려서 촉촉해진 진토 Trail을 걷느라 이몸이 죽고죽어 백골이 진토가 된다지만 개고생..ㅎㅎ

그래도 영화에서 보는 CG같은 풍경들(Jumanji, Avatar, 등등)을 직접 보며 힘차게 걸었다..ㅎㅎ

Kauai 돌아다니면서 사방에서 보는 길닭들은 Canyon에서도 진치고 있으시면서 ‘이게 힘드냐’하고 쳐다봐 주심..

Fun trail hiking – where hiking was a series of physical challenge (ultra muddy paths, crossing streams, juggling around fallen trees) in a movie scene locations. Kauai’s street chickens or roosters are in the canyon as well.. 🙂

2020.2

Glacier National Park: Grinnell Lake Hike

20190830_130350-collage

Halo country V2 – Hike to Grinnell Lake – crossing 2 lakes & hikes to watch glacier and beautiful lake. The most easy and fun hiking, at the same time, the most irritating hike because of boat schedules and waiting line cutoffs from shxxy folks (yes I am talking about a fat man and his family with Tottenham Hotspur’s hat – wondered what they taught their kids with this classy behavior..)

제일 아름답고 쉬웠지만 한편 보트 일정 및 대놓고 새치기하는 인간들 때문에 개짜증도 났던 하이킹… 수준 이하의 저질 인간들은 어딜가도 꼭 있다.. 애들 보는 앞에서 대놓고 새치기하니 좋던?

201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