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upin

사실 전혀 못알아듣는 불어라 약간의 자막을 열심히 봐야한다는 공포감을 가지고 봤지만 치밀함으로 재미를 가져오는 맛의 시리즈… 시즌2까지 나왔다..

한편 내가 유럽을 가봤다면 더 재미있었겠다는 생각도 들긴하는데… 뭐 랜선 여행한셈치자..ㅎㅎ

Great drama – With good preparations, hands are faster than eyes… and hours with fun series runs faster than regular hours

2021.7

The Tomorrow War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에서 또 하나의 블럭 버스터를 해주셔서 감상… 여러 SF영화 짬뽕인듯하다..

시간 여행을 통해 도착하는 시대를 구해주러 간다거나, 시간 여행을 공중부양을 통해 빌딩위로 떨어진다거나, 타임머신에는 항상 전류가 흐르거나, 꼭 러시아 시베리아 한복판에서 뛰어다닌다는거나, 축구경기 중에 외계(?)스러운 진입, 박살나는 마이애미 비치 있다던가 어디서 영화나 광고에서 볼법한 설정이 다수…ㅎㅎㅎ (터미네이터의 반대판, 빌딩위로 떨어지는 점퍼, 크리스프랫은 항상 GOG, 스타게이트, 설원에서 뛰다니는 Fast & Furious, 나이키 외계인 광고, Bad Boys 등등..)

뭐 그냥 시간 때우기 최고… 신기한건 미래의 지구 최후의 생존기지에 여러 깃발들과 함께 휘날리는 태극기…ㅋㅋㅋ (태극기가 바람에 펄럭입니다..~) 그리고 대사로 한반도의 백두산 출현…ㅎㅎ

Good time killing movie – watched one more new movie thanks to Amazon Prime 😀

2021.7

Historic Heat Warning & Historic In House Family Camping

Historic weather forcing us to pull camping sleeping pad near the AC for the night. Well at least tomorrow is two digits after three consecutive record breaking days… 😀 Reminds me the crazy summer of 1994 in Seoul…

완전 응답하라 1994네… 너무 더워서 전가족이 AC켜놓고 옆에 아예 슬리핑 패드를 깔고 잘예정.. ㅎ 한밤에 화씨 84도면(섭시 30도) 어쩌란 말이냐…

2021.6

Xbox and Bethesda E3 2021 Showcase

항상 6월은 긴장의 연속… 연말연시와 더불어 1년 농사중 가장 중요한 두 이벤트 중 하나인 E3 올해도 6월은 왔고.. 시대에 맞게(?) 온라인으로 100% 진행했다… LA를 못간건 아직도 억울…ㅎㅎ

직원입장에서는 살떨리는 행사이지만 암튼 무사히 잘 마쳤고, 반응도 나쁘지는 않았으니 잘 마무리 된듯.. 뭐 확실한건 앞으로 게임을 자주 하게 될거 같은 예감과… Xbox냉장고를 사야겠다는 생각만땅..ㅎㅎㅎ

Highlight of June at work always have been E3 and this year was the same – although everything was digital 🙂 – Still miss LA!!

There are two sure things- I will play most of these with Game Pass 😀 & I will be in line to buy a mini fridge 😀

2021.6

Covid Shortage: Rental Car

이번엔 렌터카랜다…. 신차 생산 라인이 pandemic때문에 서고, 차량용 반도체 공급도 원활하지 못한 관계로 중고차 값이 계속 올라가는 기행인데.. (내 똥차들도 작년부터 감평가가 한달에 몇십불씩 계속 올라간다..ㅎㅎㅎ) 항공 여행 수요도 급감한 김에 차가 가장 큰 비용인 렌트카 회사들이 가지고 있던 차를 가격이 올라간 중고 시장으로 많이 밀어냈고…특히 렌트카 회사들이 많이 사가는 보급/중소형 신차는 (마진이 낮은 관계로 제작사들의 생산에서도 우선순위가 떨어지고..) 여행수요가 bounce back해서 구하려고 해도 이제는 못 구하는 사태가 발생…

어떤 동네는 (주로 몬타나나 하와이 같이 다른곳에서 떨어진 곳) 아예 U-Haul트럭까지 빌려서 간다고한다// 이 사태는 최소 1년은 더 갈거라고 한다.. 참나…

회사 동료가 하와이 여행 계획 다잡고 마지막으로 렌트카 예약하려다 하루에 $300이어도 못찾는다고해서 다 취소하고 여행 목적지를 바꾸는걸보고 허허 했는데 이런 경우가 파다하다고 한다..

작년 초에 중국에서 생산이 안된다고 PC가 구하기 힘들어진 걸 시작으로 사재기로 인한 휴지/쌀/wipe 부족, 가공육 프로세싱장 집단감염으로 고기부족, 집에서 갇혀지내는 사람들이 많아서 집고치는 인구가 많아지며 목재가 딸리기 시작하고 또 뭐가 딸리기 시작하고 등등 shortage의 끝이 없고 물가는 계속 올라간다..ㅎㅎㅎ

Now it is rental car – as rental car companies sold their inventory to used car market which has been appreciating values & limited new car inventory with production backlog and semiconductor shortage. Ha….now let me think what the next one will be..

2021.5

Blackpink: Light Up the Sky

Great documentary on Black Pink which has been one of the most global scale breakthrough k-pop production after BTS. Kind of agree on success – perfect team, and producers- but somewhat painful to watch 😦

그래도 수많은 k-pop 걸그룹중 그나마 제일 전세계적으로 성공한 블랙핑크를 조명한 다큐.. 눈물겨운 노력과 적절한 팀구성 및 Teddy-테디는 원타임때부터 최고였긴했다..ㅎㅎㅎ-를 메인 producer로 넣은 성공공식이다… 한편 이런 대형 기획 그룹을 보면서 느끼는 건 눈물겨운 경쟁과 노력 그리고 한편 모두들 같은 방식의 춤과 노래.. 결국 가수가 되는것도 자본주의구나란 서글픈 생각도 나는 동시에 정말 특이한 음색에 노래잘하는 사람이 기타메달고 짜잔하고 가수로 데뷰하는건 정말 보기힘들것 같다는 생각..

2021.5

Tom Clancy’s Without Remorse

Absolutely no spoiler – but it was good to watch new content in a movie format at the time it is not comfortable to go to movie theaters 🙂 Thank you Amazon – Look forward to seeing the next chapter of this story..

아마존 프라임 덕분에 신작 영화 관람.. 뭐 리뷰는 나쁜 축에 속하는데 이정도면 잘 만들었지 싶다… 아마 구지 스포일러를 하나 던진다면 다음편이 기대됨… 더이상은 스포일 안함!!

2021.5

Fern Canyon

One of the lessons learned from last Kauai trip – if the place has been pictured in Jurassic Park, it is great! – so we went here without any doubt. Small taste of off-road driving from unexpected mountainous unpaved roads and crossing the small creak with mini-van was a bonus indeed.

지난 하와이 카우아이 여행에서 배운게 있다면 주라기공원 촬영 장소이면 무조건 가도 된다라는 믿음이다.. 여기가 그런곳중 하나인데 Dinosaur attack in Jurassic Park 2 – YouTube 졸졸 흐르는 개울이 흐르는 협곡을 tracking하는 코스.. 멋지다….

단, 가는 길이 좀 험난-큰 나무 빽빽한 경사진 비포장 일차선 길+ 개울도 차로 건너야함-한게 단점이긴한데 뭐 offroad갬성도 느껴보고 해서 좋았음…

2021.4

Finally….Xbox Series X

말그대로 드디어 내손에… (이게 직원이어도 구할수 있는게 아니었던거였다는걸…흑) 암튼 우리집에 도착해주신 9세대 콘솔이자… PS2, Xbox 360, Xbox One, PS4, Xbox One X에 이은 여섯번째 콘솔…

진짜 잘나온 콘솔 되시겠다 – 일단 무엇보다도 차세대라 빠르고..사실 4K/ 120 FPS display는 어차피 오래된 TV에 꽂아서 하기에 별차이는 못느끼지만 (그리고 난 시각적으로 무디다…) 무엇보다도 구동 속도가 어마어마하게 빨라졌다..

큰 game 로딩하는데 2-3분 걸리던 게 차이를 확연히 느낄 정도로 빨라졌고.. Quick Resume이 되는 게임은 이미 엄청나게 빨라진 게임 로딩시간 이후 save된 게임 불러오는 데 걸리는 시간을 그냥 없애버렸다..무시무시한 기술의 발전..한편 빨리뜨게 하는데 최적화를 하기위해 사실 우리팀에는 중요한 feature를 내부적으로 반강제 타협을 당해서 구체적으로 확인해보고 싶었는데..실제로 빠르니 용서해준다..ㅎㅎㅎ

The Best thing with this console- Quick Resume and general speed. The thing I don’t like so far – cannot use the external hard drive (have to buy a plugin drive..which is expansive.. :))

20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