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nd Anniversary of Self Haircut

20200516_222448

미장원에 일일이 예약하고 시간맞춰 찾아가서 은근히 신경쓰이고 지출도 한번 줄여볼까 하는 이유로 대충 2년전 부터 시작한 셀프컷.. (사실은 애들 머리 깍아주려고 샀다가 애들이 아빠의 시도자체를 거부해서… -_-;; 기계가 노는게 아까운것도 좀 있었음) 물론 마이드적으로 똥배짱이 좀 필요하다..

  • 여긴 별의별 희한한 머리하고 다니는 사람 많은 미국이다…ㅋㅋㅋ
  • 무슨 사고를 쳐도 몇일 지나면 자연스러워진다… ㅋㅋㅋ
  • 뒷머리는 어차피 내가 보지 않는다..ㅋㅋㅋ
  • 아저씨의 원빈처럼..스스로 머리를 짜르는걸로 나도 잠시 원빈이 될수 있다.. ㅋㅋㅋ

유투브에서 가르쳐주는 재야의 고수들+헤어디자이너들 비디오 보고 공부도 하고.. 무엇보다 이게 요즘 코로나 시대의 대세(?)란 근거 없는 자신감만 늘어간다..ㅋㅋㅋ

그래도 나름 하다보니 요령도 생기고 결국은 자기 두상과 머리결에 감을잡고 맞추어가게 되어가다보니 뭐 그럭저럭… + 숱가위를 개발한 사람은 천재임이 분명하다…

그래도 여전히 미용사의 스킬은 대단하단 생각이다..  우리집 꼬맹이군 머리를 두번 정도 손봐줬는데 – 결국은 두상과 머리결이 다르다 보니 쩔쩔매면서 하게 되더라능… 결국 ‘중이 제머리 못깍는다’는 말은 다 뻥이다.. 적어도 내가 경험해본결과  제머리 깍는게 남머리 깍아주는거보다 훨 쉽더라..ㅋㅋㅋ

Started this journey about 2 years ago, with the mindset “all I need to do is two haircut with this then I am already breakeven” 🙂

Although still touches my nerve every time I do, this time made me happier as this skill(?) became an essential skill for ‘stay at home’ era 🙂

2020.5

Amazon Fire HD 8

20200102_00041320200102_000101

Now, I have decided to share what I do at home on Web or video with Amazon. 🙂 (Should be still remained as the secret to fruit company.. :))

어차피 이제 내 쇼핑내역을 모두 알고 계시면서, 에코를 통해 우리집애서 일어나는 일들을 속속 다 아시는 Amazon에 내 web surfing 비디오 감상까지 보고드리기로 맘먹고 파이야~를 모셨다.. ㅎㅎㅎ

그러고 보니 옛날에 산 iPad는 내가 제대로 써본적이 한번도 없었으니 내인생 첫 Tablet…ToT  그냥 편하게 쓰기 딱좋은 tablet인듯..  (비록 아마존엔 모든걸 보여주고 있다만 사과농장엔 아직도 미지의 인물로 남아있으련다..ㅋㅋㅋㅋ)

한편 이거 들일줄 알았으면 Echo Show괜히 지른건가 싶기도 하고..-.-; 당한건가? ㅋㅋ

2020.1

Refoss Smart Garage Door Opener

20191220_005412_hdr-collage

Finally installed the Smart Garage Door Opener ordered during Black Friday as end of year project 🙂

Fairly simple. Connect the little pod to opener, install the sensor at door & the wall close to door when closed (to communicate), and wireback that to pod, power the pod + Wifi connection to pod.

Now, the “2 nights and 3 days of summer camping with garage door opened” shall be the past thing in future..

간단한데 구찮았던 Garage Wifi Opener 드디어 설치했다.. 뭐 공부좀 하고 (저게 열리는 열고 닫는 원리는 합선이란것도 공부하고..ㅎㅎ 전기공학 하는 사람들 천잰디 하고..ㅎㅎ 전기공학이 아닌 기계공학인가?)  Black Friday에 $20에 나온 걸 사서 삽질 좀 하다 달았다..휴..

항상 Garage열려있는거 아닌가란 불안감에 살았는데 일단 안도의 한숨?

2019.12

 

Oakley Tincup 0.5 Titanium

20191201_170429

Nice first glasses without a ‘ear-hook’ – feels like this one is attached to my back head.. and thanks to glass science this is also my first progressive lenses. Sad that my eyes are getting old…

처음으로 오클리 안경 착용 – 여러가지로 처음이다.. 귀걸이 없는 안경 처음 + 첫 다초점 렌즈…ToT

한 몇 일은 자꾸 안경이 흘러내릴것 같다가 머리 뒷편에 붙어있다는 느낌.. 초점이 여러개라 구름을 떠다니는 기분인데…흑.. 나이드니 하나씩 맛이 간다.. 불과 몇년전 처음으로 난시 조절기능을 넣고 자괴감에 빠진건 지금생각해보니 거의 유머수준 ㅎㅎㅎ

개망했어 개망했어..흑..

2019.12

Black Friday 2019: Lenovo Ideapad S340 with i7 & 8GB Memory & 256G SSD

20191127_191258_HDR.jpg

First BF shopping – laptop under $500 with i7 & SSD with not happy but reasonable memory.. 🙂 Nice deal from Office Depot..

요즘 Laptop들은 모델별로 세부 configuration이 너무나 다양해서 가격을 가늠하기가 참 어려운데..i7을 500불 이하로는 잡기 어렵지 않나란 생각에 Office Depot에 deal이 덨길래 신속하게 잡았음…

싸고 작은 랩탑 쓰느라 고생많았다 우리 꼬맹군…

2019.11

 

LG G8 ThinQ

20191014_123705

V10이후로 다시 만난 LG.. 쥐팔아 잘 부탁해… 역시 전화는 새 전화가 쵝오..ㅎㅎ 🙂 단, 은근히 슬쩍 편했던 삼성Pay가 없는게 흠이긴 한데.. 뭐 이제 LG Pay로 바꿔야하나?

이번엔 다행히 똥손임팩트를 피하려 꽁꽁 싸맸다.. 원래는 이런거 진짜 싫어하는디 똥손때문에 팔뿔이 사망시킨 이후로 어쩔수 없이..ㅎㅎ

한편 드는 생각은 요즘 이럴거면 핸드폰 외관 디자인이 뭔 소용있나 싶다.. 그냥 폰 두께만 얇게 하고 쓸데 없이 뒷면에 유리로 하네 뭐로 하네 다 필요 없는듯 싶다.

Hello LG G8 ThinQ…. Hopping back to LG 🙂 and writing another chapter in my smartphone journey – If I count correctly this one might be my 15th smartphone.. 🙂

2019.10

 

Bye Galaxy S8+ ToT

20191013_205203_HDR

이런저런 상처에도 굴하지 않고 열심히 버텨주며 좋은 사진을 제공했었던 갤럭시 S8뿔…

급기야 -또 떨어뜨린 내잘못이긴 하지만-이제는 화면 윗부분 2/3가 어두워지는 비극적인 수준이 되어버렸다… 흑…나름 거의 3년가까이 잘 버텨주었건만.. 주인의 똥손 때문에 결국은 쓰러져 주셨다….T_T

사실 한 2-3주전에 동네 형님께서 LG G8을 선물해 주셔서, 잘 되는데 바꾸기는 아깝고 새거 놀리자니 고민되고 그랬는데.. 그걸 우리 팔뿔이가 눈치 챘는지 이렇게 의지의 끈을 놓고 요단강을 건너 버리셨다..(흑흑 미안미안 형의 똥손이..T_T) 사진 잘찍혀서 참좋아했는데 기분이 찹찹하다..T_T

My bad hand finally let my GalS8+ EOL and cross the Jordan river.. Parting away with tears…. 😦

2019.10

 

 

Honda Odyssey Front Bumper Cover

20191006_151221.jpg

우리 오딩이는 수많은 잔 상처 + 마빡이 찢어진 채로 몇년을 버텼다..찢어진 마빡을 바디샵에서 고쳐주자니 너무 돈과 시간이 많이 들어가고, 직접 하자니 플라스틱 용접에 엄청난 페인트칠을 해야해서 – 몇년간의 장고 끝에 새로운 마빡을 이식해주기로..ㅎㅎ

ebay에서 주문해서 멀리 미시간 그랜라피드 (오~ 아는 도시…ㅎㅎ) 에서 날라온 새 범퍼로 찢어진 범퍼 뜯어내고 새걸로 갈아주셨다.. 휴 역시 유투브 덕분..허나 항상 매한가지로 꼭 유투브에서 말해주지 않는 돌발상황들이 발생해주셨다.. 실제해보니 정작 제일 손이 많이 가는 작업은 범퍼에 붙어있는 로고와 그릴들 떼다가 이식해주는 거였음..ㅋㅋㅋ (마빡 고정해주는 양쪽 부품 중 한쪽이 새 마빡이 달아주시는 과정에서 박살 났음..으…- 그래서 새마빡 고정 장치는 아마존이 가져다 주고 계심..)

범퍼 그릴+로고 이식해주다가 고정해주는 이빨도 몇개는 나가 주셨는데 그건 티가 안나니 그냥 덮어두는걸로..ㅎㅎ 이젠 암튼 돌이라도 하나 튀면 눈물날각..ㅎㅎ

Weekend project – replacing odyssey’s torn bumper cover – this has been torn for years and years and finally verdict was getting a new one. Torn bumper recovery was too much or work for me or might take too much time and money if I do it at body shop…

Color matching new bumper order from ebay merchant from Grand Rapids, Michigan + youtube educated skill = sort of success except one broken bracket for bumper holder (Amazon is bringing that for me.. 🙂 )

Now, I became paranoid on any small rocks hitting the bumper..

201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