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80 & Great Salt Lake State Park

WP_20150404_017 WP_20150404_019 WP_20150404_020

별 생각없이 잘 지나가다가 Salt Lake를 잠깐이나마 본다고 들어선 I-80…

해지는 광경을 보며 운전하는 순간 예전 MBA시절 인턴하러 갈때 지나갔던 길의 추억이 떠올라 감정이 정말 울컥해졌다. 무식해서 용감하고, 용감해서 잃을것 없고, 잃을 것 없어 지른다고, 남들 다 말리는 쉽지 않은 – 인생에 어마어마한 영향을 미친 – 결정을 내리고 인턴 한답시고 가방 2개 짊어지고 떠나던 길에 지났던 경치가 거의 만 9년만에 눈앞에 펼쳐졌다.

시간은 흘러 근 10년이 다 되어가고, 그 때 홀로 똥차 검둥이 몰고 가던길을 가족을 대동하고 지나가니 감회가 새롭고, 한 편 겁없던 그때가 떠올랐다. 단, 10년이 지나도 달라진게 별로 없다는건 함정..

2015.4

Advertisements

Published by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