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 Islands Cruise

20180626_120557-COLLAGE.jpg

On the boat of 1000 Islands Cruise

정말 옛날에 서울에서 신비한 TV 서프라이즈에서 봤고(Heart Island를 만들고 드레싱을 만들었다 카더라능..) Ann Arbor에서 지내던 시절에 갔다오질 못해서 아쉬움에 쌓여있던 1000 Island 드디어 와봤다..

세인트 로렌스 강에 여기저기 천개가 넘는 섬들이 있고 미국 뉴욕주와 캐나다의 경계가 왔다갔다중..

2018.6

 

Advertisements

Kingston, Ontario

20180625_180658-COLLAGE.jpg

Has been 11 years since I stepped into Province of Ontario 🙂

역시 11년만에 발을 들인 Ontario 주의 작은 오래된 도시 Kingston – 미국 독립전쟁때 신생 독립국으로 합류를 거부당하거나 거절하고 ‘영국령 북미’로 건너온 Loyalist들이 정착해서 세운 도시..그래서인지 시내는 아주 옛날 풍.. Toronto와 Montreal의 중간에 있어 Ottawa를 만들기 전엔 수도였다고도..

2018.6

 

 

Massachusetts Turnpike, New York State Thruway, I-81 & Thousand Islands Bridge

20180625_070011-COLLAGE

I drive, therefore I am vacationing

– All the way from East end of I-90/Logan airport to Syracuse to 1000 Islands bridge.

휴가니까 운전을 또 해야지…

National Geographic MegaStructure series에서 재미있게 봤던 Big Dig Project의 핵심인 Ted Williams 터널을 시작으로 Mass Pike, New York State Thruway를 거쳐 I-81을 타고 드레싱으로 유명한 1000 island bridge를 거쳐 Canada로 북진..  (2개국 3개 주를 거쳐 Toll을 얼마나 낸건가? ㅡ.ㅡ)

미국 구도 보스턴는 야구선수 이름을 터널에 붙인다.. Red Sox는 싫어하나 보스턴의 야구에 대한 남다른 열정은 부럽기도 하네..

미국에서 일시작한지 만 11년째 되던날…

2018.6

Quick Trip to Toronto

졸업하면 I-20가 만료되어 미국바같을 못나간다고 해서… Toronto 한번 갔다 왔다.. 오 진즉에 자주올걸 하는 아쉬움도…. (이제 아쉬워 무엇하리..-.-)

뭐 사실 날씨도 그렇고 해서 결국 CN타워에서 멋진 저녁 한번 먹고 도시 구경하고 왔다… 🙂

그러고 보니 태현이의 첫 International Trip이기도 하네..ㅋㅋ

2007.4

Niagara Falls

우연히 주영이형이랑 이야기하다가 각자의 친구 만나러 Rochester에 같아 가게 되었다.. 참 세상 재미있다…^^

그래서 나름 5대호 투어가 된듯… 캐나다국경을 통과해서 뉴욕쪽으로 들어가 올때는 Pennsylvania Ohio 쪽으로 한바퀴 road tour했다..

나름 봄에 오니 화사하고 좋네…^^

2006.5

@Niagara Falls

Niagara Falls!

Falling!!!!!!!!

발”만” 담그고 싶은 충동을 참았다…..

사촌동생이 찾아와 Niagara Falls를 찾아 4.5시간을 운전하는 모험을 단행했다..조금만 더가면 상철이도 있는데 무지 안타까움을 접고 돌아왔다…

사람들이 잘 모르지만 나름 여기 Niagara Falls하고 가까운 동네다.. (단 캐나다를 통과해야한다이긴 하지만 어차피 Niagara 의 정수는 Canadian Falls이니 어차피 Canada로 들어가야함)

2006-01

I-94 West to ON-402 West to ON-401 West to ON-403 to QEW

 

2006.1.4
@Niagara Falls, Ontario